세계는 지금 4차 산업혁명의 영향으로 글로벌 산업지도가 바뀌고 있는 중차대한 상황이 전개되고 있다. 미국, 독일, 일본, 중국 등 제조업 강국들은 2008~2009년 세계 금융위기를 겪으며 제조업의 중요성을 재인식하고 2010년경부터 동시다발적으로 제조업 재무장에 매진하는 한편,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여 세계 제조업의 미래 판도를 지배하기 위한 치열한 경쟁이 가속되고 있다. 미중 무역전쟁도 세계경제의 패권 경쟁이며, 그 핵심에는 제조업을 기반으로 인공지능, 빅데이터, 5G 등 4차 산업혁명의 기술혁신이 만드는 신 제조업 경쟁이 있다.

기사 전문은 아래 ‘기사보기’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