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더스트리 4.0에서 독일이 선도하고자 하는 목표 가운데 하나인 개인 맞춤형 제품은 패션산업에서 이미 많은 사례가 보고되고 있다. 패션 산업은 인간의 의식주 가운데 하나를 담당하며, 개인 맞춤형 제조가 가장 먼저 적용되는 산업 가운데 하나이다.

이러한 혁명적 변화를 나타내는 패션기업들이 최근 속속 등장하고 있다. 아직 그 규모가 크지는 않지만 새로 등장하고 있는 패션기업들은 본질적으로 기존 글로벌 패션 브랜드 기업들과는 완전히 다른 형태를 보이고 있다. 기존 패션기업들은 아무리 많은 디자인의 옷을 엄청나게 빠른 주기로 소비자에게 선보인다고 하더라도 기본적으로 공급자가 일방적으로 디자인을 하고, 만들어 기성복을 판매하고 소비자는 공급자가 판매하는 제품 가운데 마음에 드는 옷을 골라 구매하는 틀을 벗어나지 않는다.

기사 전문은 아래 ‘기사보기’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보기